• 건설업양도양수
    • 양도리스트
    • 양수리스트
    • 양도시구비서류
    • M&A 구비서류
    • 양수시확인사항
    • 주요실사항목
  • 신규면허/주기적신고
    • 신규면허등록
    • 주기적신고
  • 법인설립
    • 주식회사
    • 유한회사
    • 합명회사
    • 합자회사
  • 기업진단신청
    • 재무제표증명
    • 구비서류
    • 의뢰서
  • 공제조합
    • 공제조합출자금
    • 건설공제조합
    • 전문건설공제조합
    • 대한설비건설공제조합
  • 분할합병증
    • 업무개요
    • 분할절차
    • 합병절차
    • 절차별구비서류
    • 시공능력/경영상태재평가
  • 기술자격증
    • 기술자격증
    • 인정기술자
    • 기술능력기준
  • 회사소개
    • 인사말
    • 업무내용
    • 오시는길
 
 
조달청 대-중소 멘토제 이르면 연말부터 시행
관리자 2017/ 09/ 06/ 18:42:18 757 회

[조달청 대-중소 멘토제 이르면 연말부터시행]

이르면 올 연말부터 조달청이 추진하는 ‘대형-중소건설사 멘토제’가 본격 시행된다.

조달청은 25일 서울 논현동 건설회관에서 건설사를 대상으로 ‘중소 건설업체 경쟁력 강화를 위한 멘토-프로테제 프로그램’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 프로그램은 종합건설업 면허를 보유한 1등급 대형사(멘토)가 2등급 이하 중소업체(프로테제)에 공사관리능력 등을 지원하는 것이다.

지원분야는 △공정, 품질관리 등 공사관리능력 △경영컨설팅, 전문화 등 경영전략 수립 △전문기술 지원 등 기술개발 능력 △원가, 리스크관리 등 재무관리 능력 등 크게 4개 분야다. 이 중 2개 분야 이상을 지원키로 대형-중소사가 서로 합의한 협약서를 조달청에 제출하면 심의를 거쳐 멘토-프로테제 프로그램 대상여부가 결정된다.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대형사에는 연차별로 평가를 거쳐 인센티브가 주어진다. 보통(100점 만점 60점 이상) 이상 평가를 받은 멘토기업에는 입찰참가자격 사전심사(PQ) 가점과 종합심사낙찰제 가점, 기술형입찰 수의계약시 우대, 조달청장 표창 등이 선택적으로 적용된다. 인센티브 부여기간은 1∼2년이다. 가점 폭은 0.05∼0.1점 안팎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협약 미이행 멘토기업에 대한 별도의 불이익은 없다.

이완 조달청 사무관은 “꼭 1등급 건설사가 아니더라도 교량 등 특정공사에 강점을 가진 일정규모 이상 업체도 멘토기업이 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조달청은 다음달까지 멘토-프로테제 프로그램 관련 운영규정을 마련하고 2개월간 접수를 받아 올 연말이나 내년초부터 본격 시행한다는 계획이다.
목록으로

다음글  부실시공 건설사에 ‘先분양’ 제한 추진
이전글  건축주 직접시공 대상 85㎡이하로 축소 추진